2018 평창 올림픽 ‘그랑 테무앙 들 라 프랑코포니’, 플뢰르 펠르랭 전 장관 방한 (2017년 3월 10일-16일)

2018평창 올림픽 ‘그랑 테무앙 들 라 프랑코포니’직을 맡고 있는 플뢰르 펠르랭 전 장관이 3월 10일부터 16일까지 방한한다.

팰르랭 전 장관은 이희범 2018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장과의 면담이 예정되어 있으며 평창 복합 노르딕과 컬링 테스트이벤트를 관람할 예정이다.

또한 2015년 12월 창립된 국제프랑코포니기구(OIF) 회원국의 주한대사들로 구성된 한국 내 프랑코포니 진흥위원회 인사들을 만날 예정이다.

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와 이희범 2018평창동계올림픽•패럴림픽 조직위원장의 초청으로 주한 프랑스 대사 관저에서 한-프랑스 프랑코포니 인사들과 스포츠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리셉션에 참석할 예정이다.

미카엘 장 프랑코포니 사무총장은 2017년 1월 18일 플뢰르 펠르랭 전 문화•커뮤니케이션 장관을 2018평창올림픽 및 장애인올림픽의 ‘그랑 테무앙 들 라 프랑코포니’(Grand Temoin de la Francophonie)로 임명했다.

펠르랭 전 장관은 한국 정부 고위급 관계자, 국제올림픽위원회(IOC), 2018 평창올림픽조직위원회, 국가 대표자, 프랑스어권 국가 및 프랑스어 올림픽 단체 회원국들과의 교류를 맺게된다. 또한 운동 선수, 관계자, 언론인 및 일반 대중에게 제공되는 언어 서비스를 점검하는 임무를 책임진다. 특히 프랑스어 대회 수상자와 같은 프랑스어 문화적 다양성을 증진하는 문화 활동 및 이벤트가 동반될 것이다.
한국은 2016년 11월 프랑코포니 국제기구 (OIF)에 옵저버 국가로 가입했다.

한국 프랑코포니 인터넷 사이트:
www.francophonie.or.kr.

마지막 수정 10/03/2017

페이지 위로